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라이프
여행
한국의 알프스 대관령 양떼목장... 눈보라 장관
기사입력: 2014/12/26 [15:27]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진일

강원도 대관령 양떼목장을 찾은 날은 몹시 추웠습니다. 영하 13도 체감온도는 영하 20도가 넘는 것 같았습니다. 때마침 부는 강한 바람은 서있기조차 힘들었습니다. 카메라를 삼각대에 장착하고 촬영을 시작했습니다. 손이 시려 포커스 맞추는 일도 쉽지 않더군요.
 
하얀 눈 파란하늘은 너무 아름다웠습니다. 마치 외국에 와 있는 듯 한 착각이 들더군요. 지난 가을 우리에게 선물했던 곱디 고운 낙엽은 보이지 않고 온통 눈 천지였습니다. 카메라 앵글에 눈보라가 날리는 장관이 포착 됐습니다. 몸과 마음이 얼어붙은 추운 겨울이지만 가족과 함께 연인과 함께 설국으로 여행을 떠나보는 건 어떨까요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