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예술
망포역에 ‘다섯 번째 책나루도서관’ 문 열었다
도서관 도서 목록 검색해 무인기기에서 대출·반납할 수 있어
기사입력: 2019/06/10 [16:12]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진일

 

▲    망포역 책나루도서관


수원시가
10일 분당선 망포역에 다섯 번째 책나루도서관을 열고, 무인 도서 대출·반납 서비스를 시작한다.

 

망포역 책나루도서관은 비치도서 대출·반납만 가능했던 망포역 땅콩도서관책나루도서관으로 확장 개관한 것이다. 망포역 4·5·6·7번 출구 방향 지하 1층에 있다.

 

책나루도서관21개 수원 시립도서관 소장 도서를 온라인으로 검색하고, 무인기기를 이용해 도서를 대출·반납할 수 있는 스마트 도서관이다.

 

현재 수원역(2층 대합실 국철 입구), 수원시청역(주 개찰구 옆), 영통역(2·8번 출구), 광교중앙역(2번 출구)에서 365일 운영 중이다. 운영시간은 오전 5시부터 자정까지다.

 

책나루도서관에서 도서를 대출하려면 수원시 도서관 홈페이지(http://www.suwonlib.go.kr)나 모바일앱에서 도서를 검색하고, ‘무인예약-OO을 선택해 대출 신청을 해야 한다. ‘도서 대출 가능문자 메시지가 도착하면 해당 역 책나루도서관에서 신청 도서를 찾아가면 된다.

 

예약도서는 수원시가 운영하는 5개 책나루 도서관에서 한 사람당 2, 14일 동안 대출할 수 있다.

 

21개 시립 도서관이나 5개 책나루도서관에서 자유롭게 반납할 수 있다.

 

단 현장 비치도서는 해당 역에 반납해야 한다. 한 사람당 2, 7일 동안 이용할 수 있고 미대출 도서는 온라인으로 목록을 확인해 즉석에서 대출할 수 있다.

 

망포역 책나루도서관에는 도서 400여 권이 있다.

 

책나루도서관을 이용하려면 수원시 도서관 회원증과 모바일앱이 필요하다.

 

회원증은 수원시 도서관 홈페이지에서 회원 가입을 하고 시립도서관에 방문해 본인 확인을 거쳐 발급받을 수 있다. 모바일앱은 앱스토어에서 수원시 도서관을 검색해 설치할 수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