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행정
행정
용인시, 가격·품질 지키는 계약심사 사례집 발간
기사입력: 2019/06/03 [15:47]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진일

 

▲  


조경공사, 포장 단독공사의 산업안전보건관리비는 일반건설이 아닌 특수 및 기타건설요율을 적용해야 한다.”

 

도로 측구(가장자리 물길) 시공 때 합판거푸집보다는 유로폼을 적용하는 것이 시공성이나 경제성 면에서 타당하다.”

 

용인시는 3일 이같은 내용을 포함해 계약심사 시의 주요 지적 사례와 원가설계 시 참고자료 등을 담은계약심사 사례집을 발간해 실무담당자들이 활용할 수 있도록 새올행정시스템에 공지했다고 밝혔다.

 

실무자들이 계약심사 제도의 취지와 원가산정·설계검토 요령 등을 숙지해 업무를 능숙하게 처리하도록 하려는 것이다.

 

사례집은 계약심사의 주요 성과와 함께 공사용역 분야별 심사 결과와 적용기준, 세부 심사내용 등을 수록하고 있다. 또 계약 관련 규정과 질의회신 사례 등 원가계산 및 계약 관련 참고자료도담았다.

 

시는 예산낭비나 부실공사를 예방하기 위해 2011년부터 발주하는 공사나 용역, 물품구매 등의 입찰계약을 위한 기초금액예정가격 산정,설계변경 등의 적정성을 심사검토하는 계약심사 제도를 운영하고 있다.

 

이를 통해 지난해까지 2179(8119억원)에 대해 원가계산이나 단가적용 등의 적정성을 검토해 472억원의 예산을 절감하고 계약목적물의 안전성과 시공품질을 확보하는데 이바지했다.

 

시 관계자는 사례집이 계약심사 실무담당자들의 전문성을 향상시켜 시의 재정 건전화나 시공품질 향상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