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연예/스포츠
스포츠
‘제8회 전라북도지사배 전국론볼대회’ 성료
OPEN 3복식에서 안산 선수들 1·3위 기록
기사입력: 2019/05/13 [09:29]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태형

 

▲    


8회 전라북도지사배 전국론볼대회가 지난 52일부터 3일까지 양일간 전주어울림국민체육센터 내 론볼경기장에서 개최됐다.

 

전라북도장애인체육회가 주최하고 전라북도장애인론볼연맹이 주관한 이번 대회에는 전국 17개 광역시·도 선수 196명이 참가해 OPEN 3복식, B4단식, 대표자 2인 복식(대표자 & 선수 1인으로 결성된 팀) 종목에서 열띤 경쟁을 펼쳤다.

 

이번 대회에 안산을 대표해 출전한 선수들이 본선진출 실패 후 패자부활전 OPEN 3복식에서 1(이계곤, 강미숙, 손문수)3(김재철,문지숙,박세복)를 차지하며 승리의 기쁨을 만끽했다.

 

이번 대회는 장애인의 재활의욕을 고취하여 사회적응 능력을 배양함과 동시에 장애인에게 성취감과 만족도를 높여주며 또한 장애인에 대한 국민의식을 개선하여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사는 사회 환경을 조성하여 국민화합에 기여하고자 개최됐다.

 

론볼은 장애인 참여가 가능한 종목으로써 표적이 되는 공인 을 먼저 굴려놓고 다음 공을 근접시켜 겨루는 경기다. 편안한 분위기에서 경기는 진행되지만 상대방의 전략에 대비하는 냉철한 판단력과 집중력이 필요한 종목이기도 하다. 겨울 스포츠인 컬링과 경기 규칙이 유사한 방식이라고 생각하면 이해하기 쉽다.

 

OPEN 3복식 우승에 기여한 이계관 씨는 론볼이 널리 보급되었으면 좋겠다. 그리고 론볼에 각별한 관심을 가져 주신 윤화섭 시장님께도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안산시론볼경기장은 반월공단 능안운동장 내에 있다. 오는 523일 개최되는 경기도장애인체육대회를 앞두고 천장공사를 마무리하고 514일 준공식을 갖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