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치
지방정치
이재명 “작지만 꼭 필요한 정책 통해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 만들 것”
도, 10일 수원노블레스웨딩컨벤션에서 ‘제47회 어버이날 기념행사’ 개최
기사입력: 2019/05/11 [13:44]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진일

 

▲   10일 오전 수원노블레스웨딩컨벤션에서 열린 ‘제47회 어버이 날 기념행사’에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대한노인회 경기도연합회 회원 등 참석자들에게 인사를 하고 있다.


어르신들이 건강하고 행복하게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작은 여력이지만 정성을 다해 성과와 개선책을 만들어 나가겠습니다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10일 수원 노블리스웨딩컨벤션에서 열린 47회 어버이날기념행사에서 어르신들이 행복한 노후를 보낼 수 있도록 작지만 꼭 필요하고, 효율적인 정책을 꾸준하게 실천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이 지사는 우리나라가 세계에서 7번째로 국민소득 3만불이 넘는 나라로 진입했다고 한다라며 전쟁을 겪은 국가에서 5천만의 국민과 3만불의 국민소득을 갖춘 나라로 성장한 것은 어르신들이 젊은 시절에 국가와 가족을 위해 열심히 노력한 결과라고 밝혔다.

이 지사는 이어 노인 한 사람은 도서관 하나의 무게가 있다는 말처럼 어르신들이 삶의 과정에서 겪은 경험과 노하우들은 우리 모두의 자산이라며 어르신들이 노후를 좀 더 건강하고 행복하게, 스스로를 실현해 나가면서 보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서 지원하고 더욱 고민하겠다고 강조했다.

끝으로 작은 것들을 모아 큰 성과를 만드는 것이 실력이다. 작은 여력이지만 정성을 다해 노인복지 영역에서 성과와 개선책들이 만들어 질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노인회 등 어르신들도 쉽게 할 수 있는 작은 일 들, 꼭 해야 할 일들을 많이 제안하고, 후배들에게 좋은 조언도 아끼지 말아주길 부탁한다고 당부했다.

장한 어버이상, 효행자들에 대한 표창 등을 통해 전통 미풍양속인 경로효친 및 효행사상을 높익 위해 열린 이날 어버이날 기념행사에는 대한노인회 경기도연합회와 도내 44개 시군구 노인회 지회장 등 4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서는 지극한 효심과 헌신적인 봉사정신으로 지역사회의 모범이 된 유공자 19명에게 경기도지사 표창장 등이 수여됐다.

불의의 사고로 식물인간이 된 배우자를 극진히 간병하고 자녀를 건강한 사회인으로 훌륭하게 키운 김종숙씨(안성78)를 비롯, 최찬식(수원82) 최영수(안양79) 조한웅(김포84) 조광숙(양주77) 씨 등 5명은 장한 어버이상을 받았다.

이와 함께 척추협착증과 당뇨병을 앓고 있는 시부(98)를 지극한 효심으로 봉양한 김갑례(오산, 59)씨를 비롯, 여계숙(용인71) 노미선(성남43) 김유나(안산39) 남인현(여주75) 씨 등 5명도 효행자상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밖에도 유공자 9명에게도 경기도의회 의장상(5), 대한노인회 경기도연합회장상(4)이 각각 주어졌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는 우먼콰어어 휴 합창단의 공연 등 어르신들을 위한 다채로운 공연도 함께 진행됐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