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행정
행정
2019년 수원시 신년 화두는 ‘인화사성(人和事成)’
화합된 시정 운영으로 '사람 중심, 더 큰 수원' 만든다
기사입력: 2019/01/01 [14:19]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진일

 

▲   수원시청 전경

 

수원시가 인화사성(人和事成)’2019년 신년 화두로 정하고 화합된 시정 운영으로 사람 중심, 더 큰 수원을 실현하기로 했다.

 

인화사성은 사람이 화합하고 협심해 화평을 이루면 일이 완성된다는 뜻이다.

 

맹자(孟子)의 말과 춘추시대 역사서인 국어(國語) 내용을 바탕으로 만든 말이다.

 

수원시는 인화(人和)를 바탕으로 사람 중심의 수원을 만들 계획이다.

 

화합하는 시정으로 지역 경제를 활성화하고, 시민 중심의 복지 정책으로 시민들이 만족할 수 있는 희망찬 새해를 열어갈 계획이다.

 

또 사성(事成)을 바탕으로 더 큰 수원으로 나아가기 위한 다양한 정책을 추진할 예정이다.

 

수원시는 행정적·재정적 불균형을 해소하기 위해 자치분권의 기반을 마련하고, 2019년을 특례시의 원년으로 삼을 계획이다.

 

수원시는 2017년 동심공제(同心共濟), 2018년 일신연풍(日新年豊)을 신년 화두로 정한 바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