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예술
오산독산성문화제, 2019 경기관광대표축제 선정
경기도를 대표하는 역사문화축제로 호평 받아
기사입력: 2018/12/06 [14:26]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진일

 

▲  독산성문화제 자료사진  


오산시의 대표 역사문화축제인 오산독산성문화제가
‘2019 경기관광대표축제에 선정되는 쾌거를 거뒀다.

 

경기관광축제 선정방식은 대상 축제의 현장평가, 안전관리점검과 함께 지난달 30일 지역축제심의위원회 평가단의 축제 차별성, 기획, 운영 등의 심사와 PT발표를 종합해 최종 결정됐다.

 

지난 1012일부터 14일까지 오산고인돌공원에서 개최된 제9회 오산독산성문화제는 독산성 영웅, 권율의 지혜와 만나다!’라는 주제로 흥미로운 역사문화축제로 호평을 얻었다. 축제 개최기간 현장 평가 관계자에 따르면 오산독산성문화제가 권율장군을 테마로 문화제 정체성 확립과 더불어 행사장 이미지 연출, 운영적 측면에서 좋은 발전을 이어져 가고 있다고 전했다.

 

오산문화재단 관계자는 이번 독산성문화제는 권율장군테마의 독산성마을, 조선시대 삶을 체험하는 민속마을, 옛 선조의 문화예술과 만나는 풍류마을로 콘텐츠를 정립한 것󰡒독산성 성벽 이미지 조성, 청사초롱으로 꾸민 행사장 연출 등이 좋은 결과로 이어졌다고 말했다.

 

오산독산성문화제는 지난해 경기관광유망축제에 이어 대표축제로 평가 받아 경기도와 경기관광공사로부터 2019년 축제 보조금, 사전컨설팅, 홍보 등을 지원 받을 수 있는 계기를 마련했다.

 

한편, 2019 경기관광축제에는 이천쌀문화축제, 여주오곡나루축제, 시흥갯골축제, 수원화성문화제 등이 오산독산성문화제와 함께 대표축제로 선정됐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오산독산성문화제가 경기관광대표축제로 선정돼 매우 기쁘다.”면서내년도 제10회 오산독산성문화제는 시 승격 30주년에 걸맞은 흥미로운 콘텐츠를 개발해 대한민국 대표 역사문화축제로서 확고히 자리매김을 할 수 있도록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축하 메시지를 전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