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화랑유원지, 수만 송이 흐드러지게 핀 해바라기 장관
기사입력: 2016/08/30 [19:45]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이관희 기자
▲     © 경인투데이


경기도 안산시 단원구 초지동 화랑유원지 내 노란색 해바라기 수만 송이가 저녁노을과 만나면서 장관을 이루고 있다.

안산도시공사(사장 정진택)는 30일 안산시 초지동 화랑유원지 내 1만5000평 규모로 해바라기 꽃밭을 조성하여 가을 문턱 황금물결의 아름다움을 자아내고 있다고 밝혔다.

아직 아픔이 치유되지 않은 세월호 분향소가 있는 화랑유원지에 조성한 해바라기 꽃밭은 안산도시공사 임직원이 자원봉사자와 함께 지난 4월에 식재했고 치유와 상생의 숲이라는 이름의 꽃밭을 만들었다.

공사 관계자는 “해바라기 꽃말인 그리움의 의미를 간직하여 세월호 희생자를 기억하고 나아가 유가족과 시민의 아픔을 치유할 수 있는 힐링의 공간으로 이용되었으면 한다”며 “저녁 일몰 전에 해바라기 꽃밭을 방문하면 석양과 함께 멋진 풍경이 펼쳐진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주간베스트
핫이슈
자로 세월호, "박근혜 대통령 성형 시술 중요한 게 아니다"
메인사진
 네티즌수사대 자로가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에 세월호 관련 영 ... / 설민경
박범계 웃음, 장제원 의원 김경숙 학장 설전에 못참고 '빵'
메인사진
 새누리당 장제원 의원과 김경숙 전 이화여대 체육대학장의 설전을 지 ... / 강감찬
이건령 검사, 무슨일이 있었길래 주목받나?
메인사진
 사회 전반의 다양한 문제점들을 찾아 집중 취재 재조명해 시청자들의 ... / 강감찬
자로, 우리가 상상하는 그 이상 터트릴까?
메인사진
 네티즌 수사대 '자로'가 세월호 침몰의 진실을 밝힐 것을 예고해 네티 ... / 강감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