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환경
수원시 공기, "10년 전보다 깨끗해졌다"
기사입력: 2016/03/27 [18:37]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진일
▲  

수원시는 대기질 개선 정책이 효과를 나타내 “수원의 공기가 10년 전보다 깨끗해졌다”고 25일 발표했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도시 대기질을 분석한 결과 미세먼지(PM-10)의 평균농도가 대기환경기준(50㎍/㎥)을 만족하는 48㎍/㎥를 기록했다. 이는 2006년 67㎍/㎥과 비교했을 때 28%이상이 감소한 수치다.

시는 그동안 대기환경 개선을 위해 대기오염 주범인 자동차 배출가스 저감을 중점 추진해 왔다. 매연이 많이 발생하는 경유시내버스 1천 579대를 천연가스버스로 교체했다.
 
또 노후경유자동차 2만 7천여 대에 매연저감장치를 부착하거나 저공해엔진으로 개조하도록 지원하고 1만 2천여 대를 조기 폐차하는 등 자동차에서 발생하는 환경오염물질을 최소화시키려 노력했다.

시 관계자는 “대기질 개선을 위해 전기자동차와 천연가스버스 보급 확대와 경유자동차 저공해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라며 “ 중소사업장의 노후버너 교체를 지원하고 대기오염물질 다량 배출사업장에 대한 관리를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