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
화성시, ‘제부도 갯벌 김’ 산지 가공시설 준공
기사입력: 2015/02/08 [22:25]  최종편집: kyungintoday.com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밴드
김진일

‘제부도 갯벌 김’ 산지 가공시설이 서신면 매화리에 문을 열고 가공기계설비 현대화를 통해 신제품 출시, 맛과 품질 향상, 수출 상품 생산 등에 적극 나선다.

화성시는 지역 특산품인 ‘김’ 가공시설에 9억 5천여만원을 지원해 연면적 2,259㎡ 3층 규모에 16개 가공라인을 갖춘 현대화 시설을 지난 3일 준공했다.

이 공장에서는 신상품 스낵김을 비롯한 맛김, 자반김이 1일 최대 3,500박스까지 생산이 가능해 연 매출이 100억원에 이를 전망이다.

화성지역에서 생산되는 질 좋은 김 원초를 재료로 사용한 1차 가공 마른 김을 연간 60만속 사용하며, 영어조합법인에서 운영을 맡는다.

‘제부도 갯벌 김’브랜드는 국내 농협하나로마트 등에 연간 500백톤(50억원상당)이 납품되고 있으며, 중국․일본․미국 등 14개국에 590톤 650만달러 어치가 수출될 예정이다. 1~3만원대 의 다양한 선물용 상품도 구성해 판매하고 있다.

김정상 해양수산과장은 “안전한 먹거리 생산을 위해 HACCP인증, 화성햇살드리와 G마크 브랜드를 획득해 풍미가 좋은 화성 갯벌 김을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알리는데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화성시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