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문화재단, 유·아동을 위한 상설 클래식 공연 '키즈인비또' 개최

2월 13일 재단 홈페이지 및 인터파크 티켓에서 상반기(3~5월) 티켓 오픈

김진일 | 기사입력 2024/02/08 [09:17]

용인문화재단, 유·아동을 위한 상설 클래식 공연 '키즈인비또' 개최

2월 13일 재단 홈페이지 및 인터파크 티켓에서 상반기(3~5월) 티켓 오픈

김진일 | 입력 : 2024/02/08 [09:17]

 

 

 

[경인투데이] 용인문화재단은 상반기(3~5월), 하반기(10~12월) 두 번째 토요일마다 용인문화예술원 3층 마루홀에서 유·아동을 위한 클래식 상설공연 '2024 ‘키즈인비또’ 클래식 다이어리'를 개최한다.

2024년 상반기 화사한 봄을 여는 '2024 ‘키즈인비또’ 클래식 다이어리'의 3월의 첫 공연은 어린이들에게 꾸준히 사랑받고 있는 디즈니와 지브리 만화 OST로 가득 채운 [키즈 시네마 콘서트]로 인어공주, 알라딘,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이웃집 토토로 등으로 친숙하고도 생동감 넘치는 클래식 공연으로 관객들의 기대를 모을 예정이다.

 

4월은 클래식 코믹 음악극 '엄마, 아빠 새는 음치왕!' 주제로 하여 피아노와 현악기, 성악으로 구성된 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며, 5월에는 르로이 앤더슨의 ‘고장 난 시계’, 모차르트의 ‘터키행진곡’ 등으로 타악기 앙상블을 감상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하반기의 시작 10월에는 스페인 문학 '돈키호테'를 중심으로 ‘알함브라하 궁전의 추억’, ‘사랑의 로망스’ 등을 통해 클래식 음악과 문학이 어우러져 찬란하고 아름다운 가을의 선율을 선보일 예정이며, 11월에는 '바게뜨 음악상자'로 피아노와 현악기, 관악기, 성악으로 지휘에 따라 섬세하고도 다채롭게 변화하는 클래식의 매력을 한껏 돋보이는 무대를 통해 초겨울의 정취를 선물할 예정이다.

 

이어 2024년의 마지막을 장식하는 12월 공연에서는 모두에게 사랑받는 차이콥스키 '호두까기 인형 하이라이트'로 아름답고 따듯한 멜로디와 화려한 무대로 관객의 귀와 눈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36개월 이상 관람가로 티켓 가격은 전석 15천 원이며, 213일 오후 2시부터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인터파크 티켓에서 예매할 수 있다. 공연에 대한 자세한 사항은 용인문화재단 홈페이지 또는 CS센터(031-260-3355, 3358)를 통해 문의 가능하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