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소방서, 동백동 아파트 화재…스프링클러 작동으로 큰 피해 막아

김진일 | 기사입력 2024/01/10 [18:20]

용인소방서, 동백동 아파트 화재…스프링클러 작동으로 큰 피해 막아

김진일 | 입력 : 2024/01/10 [18:20]

 

[경인투데이] 용인소방서(서장 안기승)10일 오전 659분경 용인시 기흥구 동백동 소재 23층짜리 아파트 17층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스프링클러의 작동으로 큰 피해를 막았다고 10일 밝혔다.

 

이날 화재는 거주자가 해외여행으로 없는 사이 주방 김치냉장고 후면 기판에서 전기적 요인으로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며 정확한 화재 원인은 조사 중이다.

 

최근 잇따른 아파트 화재로 인명피해가 발생하는 가운데 소방시설의 적합한 설치와 유지·관리로 다수의 인명피해가 발생할 뻔한 화재 사고를 막은 우수사례로 손꼽힌다.

 

용인소방서는 입주자와 관리자의 아파트 화재에 대한 피난 행동 요령 매뉴얼을 배포하는 등 현장 안전컨설팅을 추진 중이며, 용인소방서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매뉴얼을 확인할 수 있다.

 

안기승 서장은 평소 소방시설의 관리가 잘 되어 있어 큰 피해를 막을 수 있었다라며 아파트는 화재가 발생하면 대규모 인명피해로 이어질 위험이 큰 만큼 화재 발생 시 소방시설이 정상 작동할 수 있도록 유지·관리에 주의와 관심을 당부드린다라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