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오는 24일부터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국민기초생활수급자·법정차상위계층 등 1만5000여 가구에 지원

김진일 | 기사입력 2022/06/17 [07:33]

용인시, 오는 24일부터 한시 긴급생활지원금 지급

국민기초생활수급자·법정차상위계층 등 1만5000여 가구에 지원

김진일 | 입력 : 2022/06/17 [07:33]

 

용인시청


[경인투데이] 용인시가 오는 24일부터 저소득층을 대상으로 한시 긴급생활지원금을 지급한다.

한시 긴급생활지원금은 코로나19 기간 중 급격한 물가상승에 따른 저소득층의 생계부담을 완화하기 위해 정부가 마련했다.

시의 지원 대상은 국민기초생활수급자, 법정차상위계층 등 약 1만5000여 가구로 4인 가구 기준 최대 100만원까지 차등 지급한다.

오는 8월 1일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용인와이페이로 지급할 예정이며, 사용기간은 12월 31일까지다.

시 관계자는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와 협력해 지원 대상자가 누락되지 않도록 하겠다”며 “지원금이 저소득층의 경제적 어려움을 해소하는 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