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코로나19 293~295번 확진자 발생

김진일 | 기사입력 2021/02/27 [16:11]

오산시, 코로나19 293~295번 확진자 발생

김진일 | 입력 : 2021/02/27 [16:11]

▲ 오산시청 전경   

 

[경인투데이] 경기 오산시에서 코로나19 오산-293~295번 확진자가 발생했다.

 

오산-293번 확진자는 오산-284·287번 확진자와 일가족이다. 접촉자로 분류돼 격리 중 증상이 발현해 검사 결과 26 확진됐다. 동거인 1명은 음성 판정을 받았다.

 

오산-294번 확진자도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 결과 27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직장 동료인 오산-292번 확진자와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동거인 2(오산-292·295)은 이미 확진 판정을 받았다.

 

오산-295번 확진자는 오산-292·294번 확진자와 직장 동료다. 접촉자로 분류돼 검사 결과 27일 확진됐다.

 

시 보건당국은 격리병상 배정 요청 후 역학조사 중이다.

 

보건당국 관계자는 감염병의 예방 및 관리에 관한 법률 시행령(22조의 2 신설, 거주지 동 단위 이하(동 포함) 정보 비공개)이 개정돼 20201230일부터 확진자의 거주지()가 비공개 되오니 많은 이해와 양해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이어 불특정 다수에게 감염이 전파 되었을 우려가 있을 경우, 확진자 접촉자의 신원을 파악하지 못했을 경우, 확진자 노출장소는 별도로 공개( 확진자 현황 및 노출장소 확인 https://bit.ly/3nHUscY )하오니 참조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