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 구축

김진일 | 기사입력 2021/02/25 [21:11]

오산시,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 구축

김진일 | 입력 : 2021/02/25 [21:11]

 

 


[경인투데이] 오산시(시장 곽상욱)는 지난 24일 오산메이커교육센터에서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사업에 참여한 6개교 교장선생님, 담당선생님들과 함께 사업 간담회를 가졌다고 밝혔다.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사업은 급변하는 미래 사회에 대응하는 창의적 인재 육성을 위한 오산만의 미래교육 프로젝트로서, 학생 맞춤형 상시 원격 학습을 위한 온라인 스튜디오와 학교 내 모든 공간에 무선인터넷망 구축 등 첨단 교육기술을 활용한 학생 맞춤형 교육환경을 구축해 변화된 교육환경 및 융합교육과정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 날 간담회에서는 각 학교의 추진상황과 구축된 시설을 기반으로 한 21년도 수업 운영계획을 공유하는 한편 향후 신규 추진학교를 위한 개선방안 등을 제안하면서 오산 모든 학교가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를 구축하는데 힘을 모으고자 했다.

 

2020년 시작된 본 사업은 4차 산업시대와 포스트코로나 상황에 대응할 수 있는 원격 및 블렌디드 수업지원 환경 구성 고교학점제 운영을 위한 이음형 공동교육과정 기반 조성에 중점을 맞춰 진행되었으며 금암초등학교, 오산원일중학교, 운천고등학교, 운암고등학교, 세교고등학교, 세마고등학교 6개교가 선도적으로 사업에 참여하고 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우리 아이들은 이미 소용돌이치는 미래 사회의 변화 속에 놓여있다. 미래교육을 위한 시설 구축, 교육과정 구성은 반드시 선행되어야 할 필수사항이다.”라며 앞선 길을 걷고 있는 6개교에게 뒤 따라갈 다른 학교의 바른 모델이 되어 줄 것을 당부했다.

 

오산형 에듀테크 기반 미래학교는 20년도 6개교 구축에 이어 21년도 6개교가 신규 구축될 것이며, 점차적으로 관내 42개교 모든 학교를 대상으로 조성해 나갈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