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산시, 유네스코 등재 겨냥 ‘독산성 자료집’ 발간

김진일 | 기사입력 2021/01/29 [11:41]

오산시, 유네스코 등재 겨냥 ‘독산성 자료집’ 발간

김진일 | 입력 : 2021/01/29 [11:41]

 

오산 독산성 국내성곽비교연구 표지


[경인투데이] 오산시는 독산성의 유네스코 세계유산 등재를 위한 준비 작업으로 경기도와 협력해 독산성과 여타 국내성곽을 비교 분석한 자료집을 발간했다.

 

오산시가 경기도, 경기문화재단과 협력해 발간한 자료집은 오산 독산성 사료총서-1오산 독산성 국내성곽비교연구자료집이다.

 

유네스코 세계유산위원회는 실제 사료에 근거를 둔 세계유산적 가치 제시와 유산의 차별성을 도출하기 위한 국내 및 국제성곽 간 비교연구를 요구하고 있는데, 오산시는 이번 자료집에 이어 독산성의 차별성을 체계적으로 연구 분석해 유네스코 쪽과 협의할 계획이다.

 

특히, 오산 독산성 사료총서 발간사업은 오산 독산성에 대한 체계적인 학술연구기반을 제공하고, 향후 세계유산 등재에 필요한 기초자료를 모으기 위해 기획됐다.

 

발간된 오산 독산성 사료총서-1에서는 독산성과 관련된 국내 고문헌과 고지도 조사가 집중적으로 이루어졌고, 앞으로 인근 관방 유적, 독산성과 관련된 주요 인물도 담을 계획이어서세계유산 등재에 주요 자료가 될 것으로 예상된다.

 

오산 독산성 국내성곽비교연구자료집은 독산성을 중심으로 국내 8개지역(서울·경기, 강원, 충청, 경상, 전라·제주, 평안, 함경, 황해)의 성곽 비교연구가이뤄져, 향후 세계유산등재 신청서 작성 뿐만 아니라, 국내관방유적 연구에도중요한 자료가 될 것으로 평가된다.

 

오산시는 이들 자료집을 오산시청과 경기문화재단 누리집에 게시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