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올해 비대면 평생교육 강화 “배움 기회 확대”

김진일 | 기사입력 2020/12/31 [19:02]

용인시,올해 비대면 평생교육 강화 “배움 기회 확대”

김진일 | 입력 : 2020/12/31 [19:02]

▲ 평생교육관 정기교육 강사가 온라인 교육영상을 제작하고 있다.


[경인투데이] 용인시는 31일 올 한 해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평생교육 프로그램을 온라인으로 전환하는 등 배움의 기회를 확대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밝혔다.

 

수지구 풍덕천동 평생학습관에서 진행하는한식조리기능사등 총 195개 강좌의 정기교육을 온라인으로 전환해3400여명의 수강생들이 배움을 이어가도록 한 것이다.

 

이를 위해 시는 45명의 강사에게 동영상 촬영과 편집 등 온라인 콘텐츠 활용법에 대한 전문 교육을 해 코로나19 장기화에 대비한 평생교육 환경을 조성했다.

 

정기교육 외 퇴근길학당, 테마특강, 용인시민대학 등 특성화 프로그램도 화상회의 앱인 줌(ZOOM)과 유튜브 등을 활용한 실시간 온라인 교육으로 전환해 595명의 시민이 참여하는 성과를 냈다.

 

이와 별개로 시는 내년에도 시민들이 만족할만한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제공하기 위해 713명의 시민을 대상으로 선호도 조사를 했다.

 

조사 결과 시민 대다수는 자기계발 및 취미활동에 맞는 실용성 높은 과목을 비롯해 저렴한 비용으로도 양질의 배움을 누릴 수 있는 프로그램을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는 조사 결과를 토대로 다양한 교육프로그램을 발굴하고 시민 편의를 더하기 위해 녹화 방송과 실시간 방식 등 다양한 온라인 교육을 진행할 방침이다.

 

또 내년 개관 예정인 기흥평생학습관의 원활한 운영을 위해 조리, 기술, 인문교양, 직업능력, 문화예술분야 등 학습자 중심의 평생교육프로그램 운영방안을 수립했다.

 

시 관계자는 내년에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한 거리두기 지침을 준수하기 위해 정원 축소나 비대면교육을 병행해 운영할 예정이라며 시민들이 언제 어디서나 안전하게 배움의 기회를 누릴 수 있도록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의 용인시 평생교육과 평생교육지원팀 031-324-8985)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