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황경희 의원,“KT&G 개발하면서 생긴 민원,도시정책실에서도 잘 살펴야”

김진일 | 기사입력 2020/11/24 [13:59]

수원시의회 황경희 의원,“KT&G 개발하면서 생긴 민원,도시정책실에서도 잘 살펴야”

김진일 | 입력 : 2020/11/24 [13:59]

 

수원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 황경희(파장·송죽·조원2, 민주당) 부위원장


[경인투데이] 수원시의회 도시환경위원회 황경희(파장·송죽·조원2, 민주당) 부위원장이 KT&G 건축현장 주변 초중학생들의 통학로에 대한 안전 대책을 주문했다.

 

황경희 부위원장은 24일 열린 도시정책실 행정사무감사에서 “KT&G 건축현장으로 인해 주변 아파트에서 살고 있는 시민들의 불편사항이 많이 접수되고 있다주민들과 협의를 하는데 속도가 늦고 대응을 잘하고 있지 않다는 주민들의 의견이 분분하다고 지적했다.

 

특히 황 부위원장은 KT&G 건축현장 바로 옆에는 송림초등학교와 명인중학교 학생들에 대한 안전 대책을 주문했다.

 

황 부위원장은 중학교 학생들은 그나마 본인이 안전을 책임질 수 있다고 하지만 송림초는 바로 옆에 있다아무런 대책이 없다고 질타했다.

 

그러면서 출입구 쪽으로 학생들 통학로가 겹쳐 있다학생들의 안전한 통학로가 걱정이라고 우려했다.

 

끝으로 황 부위원장은 “KT&G를 개발하면서 생긴 민원이다. 도시정책실에서도 주변을 잘 살펴야 한다이 부분을 잘 챙겨주셨으면 한다고 거듭 당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