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의회 김호진 의원, “융복합사회 변화에 맞게 수원시 조직도 변화해야”

김진일 | 기사입력 2020/11/23 [15:27]

수원시의회 김호진 의원, “융복합사회 변화에 맞게 수원시 조직도 변화해야”

김진일 | 입력 : 2020/11/23 [15:27]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김호진(율천·구운·서둔동, 민주당) 부위원장


[경인투데이] 수원시의회 기획경제위원회 김호진(율천·구운·서둔동, 민주당) 부위원장은 23일 열린 기획조정실 행정사무감사에서 융복합사회를 대비한 총괄 조직구성을 대안으로 제시해 눈길을 끌었다.

 

김호진 부위원장은 수원시 행정조직은 각 국, 각 과, 각 팀으로 나누어져 있다하지만 융복합사회로의 변화로 인해 한 국, 한 과나 한 팀에서 딱 꼬집어서 할 수 있는 행정은 없어졌다고 지적했다. “협업으로 행정을 추진할 수밖에 없다고 했다.

 

그 대안으로 김 부위원장은 각 국별로 TF를 두고 통합 관리할 수 있어야 한다그러고 나서 각 국별 TF를 한 군데로 모아 전체적으로 관리할 수 있게 해야 한다고 제안했다.

 

김 부위원장은 탈석탄 금고를 예로 들며, “탈석탄이라고 하면 금융, 경제, 기후 등이 다 들어간다. 한 부서에 짜맞춰 넣으려고 하면 칸막이 행정이 나올 수밖에 없다고 우려했다.

 

그러면서 이제는 융복합사회로의 변화에 맞게 수원시 조직도 변화해야 한다총괄적 조직이 필요하다고 대안을 제시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