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원시 ‘탄소포인트제’ 참여 601세대, 인센티브 776만 1820원 기부

24일,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

김진일 | 기사입력 2020/07/25 [13:49]

수원시 ‘탄소포인트제’ 참여 601세대, 인센티브 776만 1820원 기부

24일,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

김진일 | 입력 : 2020/07/25 [13:49]

▲ 강건구 수원시 환경국장(오른쪽)이 기부금 전달식 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와 함께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경인투데이] 탄소포인트제에 참여한 수원시 관내 601세대가 인센티브 7761820원을 기부했다.

 

수원시는 온실가스 감축 실천 프로그램 탄소포인트제참여자 중 수원시 601세대가 전기·수도·도시가스 사용량을 줄여 지급받은 인센티브를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지정 기탁했다고 밝혔다.

 

강건구 수원시 환경국장은 24일 오후 집무실에서 2019년 하반기 탄소포인트제 참여자가 기부한 인센티브로 마련된 성금(7761820)을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에게 전달했다.

 

성금은 경제적으로 어려움을 겪는 수원시민 77세대에 전달할 예정이다.

 

탄소포인트제는 가정, 상업시설 등에서 전기·수도·도시가스 사용량을 줄이면 그 비율에 따라 포인트를 부여해 현금·기부·그린카드 포인트 등으로 인센티브를 연간 최대 10만 원까지 제공(2, 6·12)하는 온실가스 감축 실천프로그램이다.

 

탄소포인트제 홈페이지(www.cpoint.or.kr)에서 수원시민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거주지 시 구·, 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인센티브는 최근 2년간 월별 평균 사용량과 현재 사용량을 비교해 5% 이상 줄였으면 전기·상수도·도시가스 사용량 감축률에 따라 산정한다.

 

수원시에서는 현재 32828세대가 탄소포인트제에 가입했다. 기부된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는 지난 2011년부터 올해 7월까지 총 15200만 원에 달한다.

 

시 관계자는 "더욱 많은 세대가 에너지도 절약하고 어려운 이웃에게 온정을 전할 수 있는 탄소포인트제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