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미숙 민중당 수원병 후보, “세월호 정책 약속, 수원 민주당・통합당 0명”

김진일 | 기사입력 2020/04/10 [09:58]

임미숙 민중당 수원병 후보, “세월호 정책 약속, 수원 민주당・통합당 0명”

김진일 | 입력 : 2020/04/10 [09:58]

 세월호 6주기 퇴근 피켓팅에 참여한 민중당 수원병 임미숙 후보


[경인투데이] 임미숙 민중당 수원병 후보가 세월호 5대 정책 약속에 불참한 수원 지역 더불어민주당미래통합당 후보들을 모두 비판했다.

 

임미숙 후보는 9일 저녁 수원역에서 수원416연대가 주최한 세월호 6주기 퇴근 피켓팅에 참여하며 이 같이 말했다.

 

임 후보는 민중당 후보들은 미리부터 세월호 참사 관련 5대 정책 과제를 모두 약속했다수원 후보들 뿐만 아니라 전국 모든 후보들이 다 동의한 것인데, 사안이 워낙 중요하기에 당연한 결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하지만 직접 확인해보니 수원 지역에서 미래통합당은 물론 더불어민주당까지 한 명도 약속하지 않았더라거대 양당 모두 엄중하게 비판 받아 마땅하고, 책임감을 가질 필요가 있다고 성토했다.

 

또한 세월호 참사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은 우리 사회 진보의 온도계와 같다민중당과 임미숙은 유가족 및 416연대 회원들과 끝까지 함께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임미숙 후보는 10세월호 6주기 추모와 연대 성명을 발표하고, 15일 선거일까지 자체 추모 주간으로 정해 행보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임 후보는 민주노동당통합진보당 수원시위원장, 박근혜 퇴진 수원시민행동 공동대표를 역임했으며 현재 민중당 경기도당 부위원장, 수원노동인권센터 이사장을 맡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